성공임신 깨알정보

HOME풀마루와 유기농성공임신 깨알정보

성공임신 깨알정보

제목 엄마도 처음이라서 그래⑫ 산후우울증
작성자 풀마루 작성일 2016-08-18 조회수 248


출산 후 85%에 달하는 여성들이 일시적으로 우울감을 경험하게 되며 이를 '산후 우울감' 이라고 한다. 분만 후 2,4일 내로 시작되며 3~5일째에 가장 심하고 2주 이내에 호전되며 대부분은 일상 생활에 장애를 초래할 정도로 심각하지 않다. 일정 시간 후 자연적으로 괜찮아 지는 것이 보통이나, '산후우울증' 으로 발전 할 수 있는데, 이 산후 우울증이 어떤 증상이고 이를 극복하기 위한 방법을 알아보자

 

 

[산후우울증이란]

산모의 약 10%~20% 정도에서 발병되며 대개 산후 4주를 전후로 발병하지만 드물게는 출산 후 수 일 이내 혹은 수개월 후에도 발생할 수 있다. 대개 발병 3~6개월 후면 증상들이 호전되나 치료 받지 않을 경우 증상이 악화되어 1년 넘게 지속되기도 한다. 방치할 경우 산모자신은 물론, 유아의 발달과 가족관계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.

 

 

[원인]

- 아이양육으로 인한 피로, 수면장애, 충분치 못한 휴식, 스트레스, 생활상의 변화

- 산전, 산후 급격한 호르몬의 변화와 관련

- 아이양육에 대한 부담과 걱정, 신체상의 변화로 인한 불안감

- 뇌 신경전달 물질의 불균형

 

 

[증상]

- 계속적인 피로를 호소하고 무기력하며 모든 일에 관심이 없고 의욕을 상실함
-
산후우울감이 2주 이상 지속되며 기분변화가 심함
-
매사에 쉽게 짜증을 냄
-
잠을 이루지 못하거나 지나치게 잠만 자는 모습을 보임
-
기억, 집중력 및 논리적인 사고의 어려움을 호소함
-
주위에서 자신을 돌보지 않음을 불평함
-
식욕이 현저하게 떨어지고 성욕을 상실함
-
사소한 일에도 울적해하고 슬퍼하거나 눈물을 흘림
-
원인을 알 수 없는 막연한 불안감에 사로잡혀 항상 초조한 모습을 보임
-
기분변화로 인해 다른 사람과 이야기 할 기분이 나지 않음
-
원인을 알 수 없이 어딘지 모르게 몸 상태가 좋지 않음

- 아기의 건강이나 사고 발생에 대한 과도하고 부적절한 걱정

- 아기에 대한 관심 상실

- 아기에게 적대적이거나 폭력적인 행동

 

 

[치료]

산후우울증은 정신과 의사의 임상진단이다. 특별한 검사가 아닌, 정신과 의사의 면담, 의학적 검사 및 행동에 대한 평가로 이루어진다. 산후우울증에 대한 치료는 가족의 지지, 관심, 도움이 중요하며, 특히 배우자가 치료과정에 관심을 갖고 참여하는 것이 중요하다.

 

- 전문가 상담

전문가와 상담을 통한 정확한 평가와 추후 치료계획이 필요하다.

- 약물치료

특히 증상이 심하거나 만성일 때, 우울증 과거력이 있을 때 항우울제를 복용하여 증상 호전 및 감소에 많은 도움을 준다. 수개월간 치료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.

- 정신치료

심한 우울증인 경우 개인정신치료, 부부치료, 가족치료, 집단정신치료 등이 시행된다.

 

 

[대처방안]

산후우울증에 걸린 후 치료도 중요하지만 미리 대처하는 것이 훨씬 중요하다.

 

환자 본인은

- 자신의 감정을 가족이나 주변 사람들에게 충분히 표현한다

- 친한 사람들과 수다를 떨며 스트레스를 푼다
-
기분을 좋게 하는 활동에 참가한다.

- 배우자를 처음부터 아기를 돌보는 일에 관여 시킨다.
-
아기가 잘 때 휴식을 취하거나 잠을 잘 수 있도록 노력한다.
-
해당 지역의 아동 및 가족 보건 간호사 또는 산모그룹을 잘 알아두어 지원 시스템을 활용한다

- 배우자와 단 둘만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아기를 믿고 맡길 수 있는 사람을 구한다.

 

가족들은

- 산모의 입장에서 공감하고 격려한다.
-
산모가 규칙적인 생활리듬을 가질 수 있도록 건강을 지켜준다.
-
신생아를 돌보는 일에 적극적으로 관여한다.
-
대화에 참여시키고 주의 깊게 이야기를 경청한다.
-
산모가 즐겼던 취미나 활동을 다시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.

 

삭제하기 수정하기 목록으로